본문 바로가기

알림자료

  • 홈
  • 알림자료
  • 언론홍보
  • 보도자료
  • 인쇄하기

보도자료

공지사항 보기
토양이 살아야 지구가 산다…세계 토양의 날 기념식 개최
등록부서 홍보비서실 SNS 바로가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등록일 2017-12-06 조회수 71
첨부파일
토양이 살아야 지구가 산다…세계 토양의 날 기념식 개최

▷ 12월 5일 '세계 토양의 날' 기념식 서울 JW메리어트호텔서 열려

▷ '토양자원 보전전략' 국제 심포지엄, 유공자 포상, 토양보전 다큐멘터리 제작 방영, 사진전시회 등 다채로운 행사 마련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과 함께 토양의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해 12월 5일 서울 서초구 JW메리어트호텔에서 '2017년 세계 토양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

유엔은 매년 12월 5일을 '세계 토양의 날'로 지정했으며, 우리나라는 2015년 이후 올해 3번째로 기념행사를 열고 있다.

환경부는 올해 기념식의 주제를 '토양이 살아야 지구가 산다'로 정해 2017년 유엔 공식 슬로건(Caring for the planet starts from the ground)의 취지와 의미를 잘 나타냈다.

토양은 인간의 삶에 필수불가결하고 유한하며 대체불가능한 자원이다. 슬로건은 이러한 토양의 유실과 황폐화, 부적절한 관리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날 기념식에는 산·학·연 관계자 및 일반시민 등 약 400명이 참석한다. 이 자리에서 토양환경 보전을 위해 기여한 유공자 5명과 지난 8월 개최된 '토양·지하수 청소년 여름캠프' 우수참가자인 초·중등생 2명이 각각 환경부장관 표창 및 장관상을 수상한다.

기념식과 함께 12월 5일부터 6일까지 '토양보전을 위한 다양한 국제적 연구전략'을 주제로 하는 국제 심포지엄이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산하 공동연구센터(EC JRC)와 동남아시아 토양학연합회(ESAFS) 소속 토양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유럽연합 산하 공동연구센터의 파노스 파나고스 박사, 아시아토양연합회 회장을 역임한 천 쭈원 씨엔 대만국립대학교 교수 등 토양 분야의 세계적 인사들이 참석해 토양보전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눈다.

환경부는 '세계 토양의 날'을 계기로 다양한 매체를 활용하여 토양의 중요성을 국민에게 널리 알릴 계획이다.

서울 대단지 아파트의 승강기에는 홍보 동영상을, 서울 시내버스에는 홍보광고를 실시하고, 유관기관 홈페이지 및 누리소통망서비스(SNS) 등에 카드뉴스를 게시하는 등 온·오프라인을 적극 활용한다.

또한, 이비에스(EBS)와 공동 제작한 토양보전 다큐멘터리를 12월 5일과 9일 2회에 걸쳐 방영한다. 토양과 더불어 살아가는 현대인의 모습을 통해 토양자원을 왜 지켜야 하는지, 어떻게 토양과 더불어 살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한다.

아울러, 토양의 아름다움과 소중함을 담은 사진 30여 편을 12월 5일부터 이틀간 기념식장에 전시할 계획이다.

김지연 환경부 토양지하수과장은 “이번 세계 토양의 날을 맞아 우리 삶의 터전인 토양을 보전하는데 다함께 나서는 뜻깊은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붙임  1. 2017년 세계 토양의 날 기념행사 추진계획(안).
        2. 질의응답.
        3. 전문용어 설명.  끝.

이전글 이전글 환경산업기술원, NTIS 데이터 품질평가 우수상 수상
다음글 다음글 한국기업, 베트남 환경부 최초 수질자동측정망 구축
목록
  • 정보담당부서 : 홍보비서실
  •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