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알림자료

  • 홈
  • 알림자료
  • 언론홍보
  • 보도자료
  • 인쇄하기

보도자료

공지사항 보기
환경기술 국제공동 사업화 지원, 1억달러 수출 돌파
등록부서 홍보비서실 SNS 바로가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등록일 2018-01-03 조회수 131
첨부파일

환경기술 국제공동 사업화 지원, 1억달러 수출 돌파

◇ 총 100개 기술에 대하여 해외 현지화 지원

◇ 미국, 중국, 러시아, 베트남 등 총 28개 국가에서 수행

□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국내 우수 환경기술의 현지화를 지원하는 ‘환경기술 국제공동 현지 사업화 지원*’사업을 통해 총 100개 기술에 대한 1억달러 수출 지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 국내 유망 환경기술을 해외진출 대상국의 환경 조건에 부합하도록 해당국 기관과 공동으로 변경한 후 현지 실증 사업화를 통해 수출로 연계하는 지원 사업으로 2012년부터 시행

 

□ 환경산업기술원의 국제공동 사업을 지원받은 100개의 기술은 건당 평균 2억 5000만원을 지원 받았으며, 미국, 중국, 러시아, 베트남 등 총 28개 국가에서 수행되었다.

 

○ 사업 분야별로는 물 분야 기술이 43%, 폐기물 분야가 30%로 가장 많았고, 이외에도 대기 13%, 측정 장비 9%, 토양‧지하수 5%로 지원하였다.

 

□ 특히 이 중 정수기 필터 제조업체인 (주)마이크로필터는 2012년 국제공동 사업을 통해 자가 필터 교체형 냉장고 정수시스템 현지화에 성공하였다.

 

○ 뿐만 아니라 세계 최대 먹는 물 시장인 미국과 중국 냉장고 정수기 필터 시장으로 진출하여 2013년부터 2016년까지 총 1,581억원의 수출 실적을 거두었다.

□ 또한 건조설비 전문기업인 ㈜상원기계는 국제공동사업의 지원을 받아 2015년도에 미국에서 축열연소장치*를 성공적으로 현지화했다.

 

○ ㈜상원기계는 2017년도에 중국, 미국 등에 약 22억원 규모의 설비를 수출했고 올해부터는 중국과 인도에 총 39억원 규모의 설비를 납품할 예정이다.

 

* VOCs가 포함된 고온의 배기가스에서 열을 회수하고, 가스를 연소실에서 800℃ 로 고온산화하여 가스에 포함된 VOCs를 제거하는 연소장치

 

□ 환경산업기술원은 국제공동 사업으로 해외진출 전략 수립, 국가 간 환경협력, 협력사업 발굴, 사업화 및 수주 지원, 컨설팅 등 다양한 분야를 지원하며, 국내 우수한 환경기술의 해외 진출을 돕고 있다.

 

○ 2017년도에는 글로벌 그린허브 코리아 등 해외 발주처 초청상담회를 통해 37조원 규모의 유망 프로젝트를 발굴했고, 시장 잠재력이 높은 중국 환경시장의 진입을 위해 한-중 공동 미세먼지 저감 실증 협력 사업 등을 지원하여 민관협력사업을 활성시키고 있다.

 

□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은 “다양한 해외진출 지원 사업을 통해 우수한 국내 환경기술이 수출 활로를 모색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붙임 1. 환경기술 국제공동 현지사업화 지원 사업 과제 개요.
2. 환경기술 국제공동 현지사업화 지원 사업 우수과제 개요. 끝.

 

이전글 이전글 올바른 제품 환경성 표시를 알려드립니다
다음글 다음글 환경산업기술원, 파견근로자 79명 직접고용 전환
목록
  • 정보담당부서 : 홍보비서실
  •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확인